알코올 도수 5도, 스파클링 사케 미오(MIO)

알코올 도수 5도, 스파클링 사케 미오(MIO)

요즘은 맥주 대신 하이볼을 많이 마시다 보니 점점 맥주를 잘 찾지 않게 되더라구요. 하지만 하이볼 조차도 만드는 데 몹시 귀찮을 때가 있어요.

? 그럴 때! 기분좋게 맛있으면서 낮은 도수의 알코올을 마시고싶다면 미오(MIO)가 어떨까 싶어요. 스파클링 사케 미오 는 몇 해 전까지 일본에서 꽤나 인기가 있었던 일본의 술이에요.

얼마 전 코스트코에 갔더니 9,000원 대의 가격에 판매하고 있어서 한 병 구입해 왔습니다. 매일 같이 사이다 마시듯이 마시고 있어요. ?

스파클링 사케 미오

스파클링 사케 미오의 병이 참 예쁘죠. 일본 사케 병의 모양을 하고 있으면서도 감각적인 패키징 디자인을 가지고 있어요.

스파클링 사케 미오

한국에서는 ‘니혼슈코리아’ 라는 회사에서 수입을 하고 있습니다. 뒷 면에 적혀있는 것 처럼 알코올 도수가 5% 밖에 되지 않아 술을 마신다는 생각이 들지 않을 정도에요.

용량은 750ml 로 3~4잔 정도 마실 수 있는 양입니다.

스파클링 사케 미오

미오를 잔에 따르고 보니 탄산이 정말 뽀글뽀글 많이 올라오죠?
스파클링 사케 미오의 맛은 사케에 사이다를 섞어 놓은 맛이라고 할까요? 사케의 씁쓸하면서도 달달한 맛과 사이다의 단 맛이 함께 느껴져요.

낮은 도수에 맛도 좋다보니 음료수 마시듯이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술입니다. ?

스파클링 사케 미오

기본적으로 탄산이 많이 들어 있기 때문에 기름진 치킨같은 음식과도 아주 잘 어울리는 듯 했어요! 이거 하이볼보다 마시기가 편해서 당분간 자주 구입해서 마실지도 모르겠어요. ?

스파클링 사케 미오

혹시나 하이볼을 만들어 드시고 싶으신 분들은 벨즈 위스키, 산토리 위스키로 만드는 하이볼 만들기 포스팅을 참고해 주세요!